‘진범’ 유선 “송새벽 회식에서도 체중조절, 프로였다” (영화가좋다)
2019. 06.15(토) 11:13
토이 스토리4 사탄의 인형 마담 싸이코 파이브 피트 북 클럽 수상한 그녀 어린 의뢰인 진범 유선 송새벽 영화가좋다
토이 스토리4 사탄의 인형 마담 싸이코 파이브 피트 북 클럽 수상한 그녀 어린 의뢰인 진범 유선 송새벽 영화가좋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진범’ 유선이 송새벽의 체중 조절을 언급했다.

15일 오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영화가 좋다’의 ‘아찔한 인터뷰’ 코너에서는 신작 ‘진범’(감독 고정욱 배급 리틀빅픽처스)의 주연 배우 유선, 송새벽이 공개하는 촬영 비화가 공개됐다.

‘진범’은 피해자의 남편 영훈(송새벽)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유선)이 마지막 공판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채 함께 그날 밤의 진실을 찾기 위한 공조를 그린 추적 스릴러다.

유선은 극중 아내의 죽음을 목도한 남편 역할 송새벽의 힘겨운 캐릭터성을 설명하며, 그의 자연스러운 다이어트를 언급했다. 그는 “처음부터 아내의 죽음을 본 사람이잖냐. 자연히 체중이 빠졌을 거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유선은 “보통 체중 조절하는 사람들이 회식 자리에 못 모이잖냐. 그런데 이 친구는 올 출석이었다. 막상 회식 가서 보면 안 먹더라”라며 송새벽의 촬영 상황을 회상했다.

유선은 “저는 전투적으로 먹는데, 송새벽 씨는 반도 안 먹더라. 정말 조절을 잘 하더라. 프로구나 싶었다”라며 송새벽의 직업 정신을 극찬했다.

이밖에 ‘사탄의 인형’, ‘토이 스토리4’, ‘마담 싸이코’, ‘파이브 피트’, ‘북 클럽’, ‘수상한 그녀’, ‘어린 의뢰인’의 간략한 줄거리가 공개됐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영화가 좋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송새벽 | 유선 | 진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