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최자, 이동욱과 함께한 과거 "맥주 1만cc 마셨다"
2019. 06.27(목) 20:13
해투4 최자
해투4 최자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해투4' 최자가 이동욱의 과거에 대해 입을 연다.

27일 방송될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잃어버린 입맛을 찾아서'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대한민국 대표 먹신(神) 노사연, 박지윤, 최자, 유민상, 홍윤화가 출연해 침샘 자극 먹방 토크쇼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중 최자의 출연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맛집 탐방 미식가로 소문난 최자가 거쳐온 맛집들은 일명 '최자로드'라 불리며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최자는 출연진에게 맛집을 추천하며 녹화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날 최자는 과거 이동욱이 자신 때문에 드라마 '도깨비'에 출연 못할 뻔한 일화를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배우 이동욱과 군 생활을 같이 했던 최자는 "동욱이도 먹는 것을 좋아한다. 군대에서 동욱이가 저와 열심히 먹다가 서로 비슷한 사이즈까지 살이 불어났다. 아마 이동욱 인생 최대 사이즈였을 것"이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어 최자는 어마어마한 스케일의 주량을 밝히기도 했다. 최자는 이동욱과 둘이서 맥주를 마신 일화를 말하며 "다 마시고 세어 보니 1만cc가 넘었다"고 전해 충격을 안겼다. 그러자 유민상은 "듣다가 배부를 정도"라고 덧붙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물들였다는 전언이다.

뿐만 아니라 최자는 "이동욱이 프로라고 느낀 계기가 있다"며 그의 놀라운 능력에 대해 말했다고 전해졌다. 최자가 밝힌 이동욱의 능력은 모두를 놀라게 할 정도였다고 알려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날 밤 11시 1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KBS | 이동욱 | 최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