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유민상, 김준현 칭찬 "맛 표현 아름답게 한다"
2019. 06.27(목) 23:55
해투4
해투4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해투4' 유민상이 김준현을 칭찬했다.

27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잃어버린 입맛을 찾아서'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노사연, 박지윤, 최자, 유민상, 홍윤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민상은 후배 코미디언 김준현을 부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유민상은 "인터넷을 보다가 '유민상은 맛 표현을 못 하고 그냥 먹지 않냐'라는 댓글을 봤다"며 한 누리꾼이 남긴 의견을 떠올렸다.

그는 "사실 그 말이 맞다"며 "나는 김준현처럼 맛 표현을 잘하지 못하겠다"라고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이어 유민상은 "김준현이 한 음식을 먹고는 '벚꽃이 날리는 맛'이라고 표현을 하더라. 나는 맛 표현을 아름답게 못 하겠다"고 덧붙여 웃음을 선사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해투4']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준현 | 유민상 | 해투4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