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 연대기' 송중기, 장동건에 용서 구했다 "모두 아버지 위해"
2019. 07.07(일) 22:00
아스달 연대기
아스달 연대기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아스달 연대기' 송중기가 장동건에게 무릎을 꿇었다.

7일 밤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연출 김원석)에서는 사야(송중기)가 타곤(장동건)에게 무릎을 꿇었다.

이날 사야는 타곤을 찾아가 "내 방에 있는 자료 다 아버지를 위해 쓰일 것"이라며 무릎을 꿇고 애원했다. 이에 타곤은 "내가 무엇을 위해 용서를 해야 하느냐"고 물었다. 사야는 "제 방에 있는 자료, 상상했던 모든 것 다 아버지를 위해 쓰일 거다. 저도, 탄야도 그렇다"며 용서를 구했다.

이에 타곤은 "네가 어떤 놈인지 마음에 잘 새겼다"며 "네가 철 없는 짓을 하다가 일을 망친다면 용서하지 않는다는 게 어떤 것인지 알게 될 거다"라고 응수하며 긴장감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권세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송중기 장동건 | 아스달 연대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