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미저리’ 김성령 “생얼로 다니면 다들 못 알아봐” (한밤)
2019. 07.09(화) 21:45
미저리 김성령 김상중 빅뱅 탑 소집해제 박상민 사기 고소 박유천 집행유예 임창정 본격연예 한밤
미저리 김성령 김상중 빅뱅 탑 소집해제 박상민 사기 고소 박유천 집행유예 임창정 본격연예 한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김상중, 김성령이 ‘한밤’ 시청자들과 만났다.

9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은 김구라, 박선영 아나운서 진행 아래 빅뱅 멤버 탑의 소집해제, 가수 박상민이 사기 혐의로 고소를 당한 사태, 마약 혐의 박유천 집행유예와 구치소 석방 현장과 동생 박유환의 형 근황 공개, 가수 임창정, 배우 김상중 김성령 인터뷰, 내한스타 코난 오브라이언, 톰 홀랜드의 한국 사랑이 다뤄졌다.

이날 김상중은 “‘한밤’인데 왜 이렇게 더운 대낮에 촬영하냐”라며 아재 개그를 시전했다.

김성령은 길거리를 걸어다녀도 사람들이 잘 못 알아본다며 “이렇게 주차장에서 연습실까지 걸어다녀도 못 알아보더라. 생얼로 다녀서 그런가 보다”라며 자신의 외모를 셀프 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상중, 김성령은 연극 ‘미저리’ 주연 배우로 나서며 대학로에서 연습에 매진중이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상중 | 김성령 | 미저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