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크린 종횡무진 최우식, ‘마녀’→’기생충’→’사자’까지
2019. 07.11(목) 09:50
사자 최우식
사자 최우식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사자’에 특별 출연한 배우 최우식이 주목을 받고 있다.

영화 ‘사자’(감독 김주환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최우식은 ‘사자’에서 특별 출연으로 극의 풍성함을 더한다. 그는 영화 ‘마녀’에서 미스터리 인물 귀공자 캐릭터를 통해 강렬한 연기 변신뿐 아니라 강도 높은 액션 연기까지 소화해 주목을 받았다.

또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작품 ‘기생충’에서 전원백수 가족의 장남 기우 역으로 분해 탄탄한 연기력과 엉뚱한 매력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최우식은 ‘사자’에서 최신부 역으로 특별 출연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구마 사제 안신부를 곁에서 도우며 구마 의식에 최선을 다하는 최신부는 안신부를 통해 한층 성장해가는 인물로 극에 풍성함을 더할 것이다.

특히 최우식은 특별 출연에도 불구하고 안신부 역의 안성기와 함께 촬영 전부터 라틴어 대사를 연습해 영화의 리얼함을 높일 예정이다. 이에 최우식은 “한국어 대사보다 라틴어 대사가 더 많아서 준비하는 데 쉽지 않았다. 하지만 ‘사자’와 같은 장르의 영화를 좋아해서 재미있게 촬영했다”며 작품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이처럼 ‘마녀’, ‘기생충’에 이어 최우식의 대체불가 존재감을 확인할 수 있는 ‘사자’는 올 여름 가장 젊고 신선한 시너지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다.

‘사자’는 오는 31일 개봉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영화 ‘사자’ 스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기생충 | 사자 | 최우식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