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예능 첫 고정 이유? 친구 덕분"
2019. 07.11(목) 15:14
세빌리아의 이발사
세빌리아의 이발사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이민정이 '세빌리아의 이발사' 출연 소감을 전했다.

MBC 에브리원 새 예능프로그램 ‘세빌리아의 이발사’ 제작발표회가 1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블룸에서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배우 이민정, 김광규, 그룹 신화 멤버 에릭, 엔디, 다이아 멤버 정채연이 참석했으며, 진행은 MBC 스포츠플러스 최은지 아나운서가 맡았다.

특히 이민정은 데뷔 후 첫 고정 예능프로그램 합류라 기대를 높였다. 이에 이민정은 "처음이라 많이 떨리고 부담됐지만, 함께한 멤버들의 도움 덕분에 무사히 마치고 돌아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참여하게 된 계기에 대해 "처음 스페인에서의 미용실이라는 콘셉트를 처음 받았을 때 고민이 많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민정은 "최근 유럽에 다녀온 친구가 있었는데, 특히 세빌리아의 건물과 문화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게 운명인가' 싶은 마음에 다시 한 번 출연에 대해 생각해보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이민정은 "배우들에게 예능이 어려운 소재인 것은 분명하지만, 내가 관심 있어 하고 자신 있는 스타일링을 하면 자연스럽게 내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이민정이 출연하는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11일 밤 10시 10분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세빌리아의 이발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