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트 장수왕, 음원 끝판왕'…송하예 "문자보다 차트 먼저 확인"
2019. 07.15(월) 15:39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 송하예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 송하예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가수 송하예가 다채로운 매력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송하예는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의 코너 '라이브 온 에어'에 출연했다.

이날 "차트 장수왕, 음원 끝판왕"이라는 DJ 김신영의 소개 속에 등장한 송하예는 밝은 웃음으로 청취자들을 향해 인사부터 건넸다.

이어 "상위권을 기록해 차트 확인을 매번 할 것 같다"는 DJ 김신영의 말에 "일어나자마자 문자보다 차트를 먼저 확인한다"며 솔직하고 엉뚱한 매력을 드러내거나, 쉴 틈 없이 웃고 리액션하며 유쾌한 매력을 뽐냈다.

그 후 선보인 안정적인 라이브와 폭발적인 가창력, 애절한 감성을 자랑하는 '니 소식' 라이브에 DJ 김신영은 "목소리가 너무 좋다" "고음을 쉽게 부른다"며 송하예를 향한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이외에도 송하예는 다비치의 '안녕이라고 말하지마'를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하게 소화한 것은 물론 임재현의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 즉석 라이브, 최근 홍진영 노래의 가이드 녹음을 한 사연 등을 공개하며 진솔한 토크도 이어갔다.

라이브부터 재치 넘치는 입담까지 모두 선보인 송하예의 '니 소식'은 최근 노래방 차트 2위를 기록, 역대급 공감대를 불러일으키며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송하예는 오는 8월 15일부터 24일까지 열흘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되는 역대급 규모의 한류 축제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의 'K-소울 콘서트'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더하기미디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K-소울 콘서트 | 송하예 | 정오의 희망곡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