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신애라, 스페셜DJ 소감 "예쁘게 보이고 싶어 화장 진하게"
2019. 07.22(월) 14:06
컬투쇼
컬투쇼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컬투쇼'에서 신애라가 스페셜 DJ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배우 신애라가 스페셜 DJ를 맡았다.

먼저 신애라는 "제 목소리가 들리시냐. 내 목소리가 작게 들린다"며 청취자들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그는 DJ 김태균의 큰 목소리 때문에 자신의 목소리가 상대적으로 작게 들린다는 것을 알고 웃음을 터뜨렸다.

신난 표정의 신애라는 "트러블이 나서 화장을 진하게 했다. 여러분들에게 예쁘게 보이고 싶었다"며 라디오 출연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이어 신애라는 "미국에서 공부하고 있다가 잠깐 한국에 왔다"고 근황을 공개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스페셜DJ | 신애라 | 신애라 DJ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