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 앤마리 내한 게릴라 콘서트 함께 했다 [TD#]
2019. 07.29(월) 14:17
이지아, 앤마리
이지아, 앤마리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이지아가 영국 가수 앤 마리(Ann Marie)의 게릴라 공연을 관람해 화제다.

29일 이지아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앤마리, 파라다이스 시티"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앤 마리와 함께 한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무대 뒤에서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앤마리, 이지아의 모습이 담겨 있다. 캡 모자를 쓰고 티셔츠, 반바지를 입은 이지아의 편안한 차림이 눈에 띈다.

앞서 앤마리는 28일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에서 열린 홀리데이랜드 페스티벌 무대에 오를 예정이었다. 하지만 공연 당일 주최 측이 가수 측의 요청으로 다니엘 시저, 앤마리의 예정된 공연이 취소됐다고 밝혀 논란이 커졌다.

이에 앤마리는 주최 측의 공지 직후 SNS에 "내가 공연 취소를 요청했다는 말은 사실이 아니다. 주최 측이 무대에 오르려면 관객석에서 (우천과 강풍으로 인한) 사망 사고가 발생할 시 책임지겠다는 각서에 사인을 하라고 요구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앤마리는 자신의 공연을 보지 못한 팬들을 위해 이날 밤 11시 30분 호텔에서 무료 게릴라 콘서트를 열 것을 결정했고, 수백 명의 팬들이 운집해 콘서트에 함께 했다. 앤마리는 미처 찾아오지 못한 팬들을 위해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공연을 중계하는 팬 서비스를 선보였고, 한국 관객들을 페스티벌 무대를 위해 준비했던 종이 비행기 이벤트를 열었다. 이지아 역시 이 게릴라 콘서트 현장에 함께 했던 것이다.

앤마리는 공연 도중 감동해 눈물을 보였고, SNS에 "오늘은 정말 감동적인 날이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이지아 SN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앤마리 | 이지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