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X 101' 출신 토니, 첫 단독 팬미팅 개최
2019. 08.08(목) 17:32
토니
토니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프로듀스X101'로 화제를 모은 연습생 토니가 첫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토니는 오는 24일 서울 서초구 흰물결아트센터 예술극장에서 첫 단독 팬미팅 '언더 더 블루 스카이(Under the Blue Sky)'를 개최한다.

토니는 이번 팬미팅을 통해 '프로듀스X101' 출연 내내 많은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 보답하는 시간을 갖고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캐나다 출신의 토니는 '프로듀스X101'에 외국인 연습생으로서는 유일하게 파이널 생방송 20인에 진줄해 화제를 모았다. 귀여운 외모와 대비되는 훤칠한 비율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끈 것은 물론, 매회 노력하는 모습으로 3차 콘셉트 평가곡인 '먼데이 투 선데이(Monday to Sunday)'의 센터를 맡아 안정적으로 소화해내며 국민 프로듀서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토니의 첫 단독 팬미팅 '언더 더 블루 스카이'의 티켓은 오는 9일 낮 12시부터 FNC 공식 홈페이지 내 예매 신청 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신청 가능하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토니 | 프로듀스 X 101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