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광복절 방송 ‘DMZ 프롤로그’ 내레이터 낙점
2019. 08.09(금) 12:26
이제훈
이제훈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배우 이제훈이 다큐 ‘DMZ’에서 목소리 연기를 선보인다.

‘DMZ’는 한반도에서 금단의 땅이었던 DMZ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담은 JTBC의 첫 창사기획 특집 다큐멘터리. 이제훈은 광복절인 15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될 ‘DMZ-프롤로그’편의 내레이터로 나선다.

이제훈은 BBC 자연 다큐 영화 ‘지구: 놀라운 하루’ 이후 약 1년 6개월 만에 내레이션을 맡았다. 66년간 베일에 쌓여있던 DMZ가 신뢰감 있는 이제훈의 목소리를 통해 어떻게 전달될지 기대가 모인다.

‘DMZ’ 제작진은 “차분하면서도 힘 있는 이제훈의 목소리가 다큐 ‘DMZ’에 잘 녹아들 것으로 생각한다”며, “다큐를 통해 다양한 시청자들이 DMZ의 의미와 역사를 되돌아 볼 수 있는 기회가 되면 좋겠다”고 전했다.

DMZ는 66년간의 분단 기간 동안 밝혀지지 않았던 남과 북의 숨겨진 이야기, 방송 최초로 북한 쪽에서 바라보는 DMZ의 모습, 야생 동식물의 생태를 통해 ‘한국의 세링게티’라 불릴 만큼 종 다양성이 풍부해진 DMZ의 생태학적 가치 등을 담는다. 국내 최고의 다큐멘터리 촬영감독들이 참여, 4K UHD로 1년 간 촬영해 더욱 깊이 있고 생생한 영상미를 전할 예정이다.

‘DMZ’는 2부작으로 제작돼 올해 하반기에 편성될 예정이며, 8월 15일 밤 9시 30분에는 주요 내용과 제작과정을 담은 ‘DMZ-프롤로그’편이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DMZ | 이제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