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한채영, 데뷔 비화 공개 "전유성이 첫 매니저 소개"
2019. 08.11(일) 21:55
미운 우리 새끼 한채영
미운 우리 새끼 한채영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한채영이 데뷔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한채영이 출연했다.

한채영은 코미디언 전유성에 의해 캐스팅돼 연예계에 데뷔하게 됐다고 밝혔다.

먼저 한채영은 "미국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한국에 놀러 왔다가 우연히 한 카페에 들어갔다"며 "그곳 주인이 전유성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한채영은 "신기해서 전유성에게 사인을 해달라고 했다"며 "전유성이 (나의) 첫 매니저를 소개해 주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또한 한채영은 "한국에 잠깐 와 있는 상황이어서 취미 삼아 CF를 한, 두 편 찍었다"며 "그러다 보니 연예계 활동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우새 | 미운우리새끼 | 한채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