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오의 희망곡' 핫펠트 "센 언니 이미지 70% 있다"
2019. 08.14(수) 13:30
정오의 희망곡-효연, 핫펠트
정오의 희망곡-효연, 핫펠트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정오의 희망곡'에서 효연, 핫펠트가 '센 언니' 이미지에 대해 이야기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에는 그룹 소녀시대 멤버 효연, 원더걸스 출신 핫펠트(본명 예은)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핫펠트는 자신이 가지고 있는 강한 이미지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센 언니 이미지를 70% 정도 가지고 있는 것 같다"며 솔직한 면모를 뽐냈다. 이어 핫펠트는 "(사람들이) 내가 웃어주면 오히려 무서워하더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효연은 "나 자신이 센 언니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그래서 (내가 어느 정도의 강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지) 잘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오의 희망곡 | 정희 | 효연 핫펠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