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서X조진웅 ‘선녀들-리턴즈’, 꿀잼 역사 예능의 귀환
2019. 08.18(일) 16:10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꿀잼 역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이 돌아온다.

18일 밤 9시 5분 MBC 예능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가 드디어 첫 방송된다.

시즌1, 시즌2를 거쳐 ‘역사 탐사 예능’의 신세계를 연 ‘선녀들’은 기존 예능과는 차별화된 재미와 영향력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다시 돌아온 ‘선녀들-리턴즈’의 관전 포인트를 살펴봤다.

돌아온 역사 맛집! 대한민국을 발로 턴다

소문난 역사 맛집 ‘선녀들’이 이번에는 대한민국 곳곳에 숨어 있는 역사 장소들을 탐사하게 된다. 역사 책에서는 배울 수 없던 진짜 우리의 역사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인 것. 서울, 부산, 경주 등 우리에게 익숙한 장소도 새롭게 보이는, 또 어렵던 역사도 흥미롭고 신기하게 들리는 놀라운 ‘선녀들’의 마법이 시작될 것이다.

역사 타임머신! 이번엔 ‘시간의 선’을 넘는다

국경선을 넘었던 ‘시즌1-해외 편’, 분단의 선을 넘었던 ‘시즌2-한반도 편’에 이어, 새롭게 선보이는 ‘선녀들-리턴즈’는 시간의 선을 넘는다. 역사의 흔적을 쫓아 떠나는 시간 여행은 우리에게 지식 그 이상의 가치를 선사할 것이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명언처럼, ‘선녀들’은 과거를 통해 미래를 그려 나가는 의미 있는 여행을 펼칠 예정이다.

김종민은 역사 천재? ‘선녀들’로 끝판 낸다

귀에 쏙쏙 박히는 역사 이야기를 들려줄 ‘역사 선생님’ 설민석을 비롯해, 뼈에 각인된(?) 주입식 역사 교육의 산증인이자 역사 지식 라이벌 전현무와 유병재까지. 시즌2 막강 케미를 보여준 3인과 함께 ‘리턴즈’에는 김종민이 합류한다.

겉으로 보이는 엉뚱함과 달리, 의외의 역사 지식을 뽐내는 모습으로 ‘간헐적 천재’로 불리고 있는 김종민. 앞선 인터뷰에서 전현무는 “‘선녀들’은 김종민 천재설에 가장 큰 근거가 될 방송”이라고 말하며, 김종민의 활약을 예고한 바. 전현무와 유병재의 지식 배틀 사이 훅 치고 들어올 김종민까지 더해져, 더욱 불붙을 ‘선녀들’ 케미가 기대된다.

최희서·조진웅 스타트, 스페셜 탐사 게스트들

역사의 현장마다 달라질 맞춤 게스트들이 ‘선녀들’을 더욱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첫 번째 여행지 서울 편에는 ‘선녀들’ 시즌2로 인연을 맺었던 배우 최희서가, 부산 편에는 부산 출신 배우로 유명한 조진웅의 출연이 예고됐다. 역사의 매력에 푹 빠진 게스트들의 모습은 의외의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 ‘선녀들’과 매주 달라질 탐사 게스트들의 꿀케미가 여행의 다채로움을 높일 것으로 보인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선을 넘는 녀석들 | 조진웅 | 최희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