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구혜선 "세 끼 식사, 항상 시켜 먹어"
2019. 08.18(일) 22:06
미운 우리 새끼
미운 우리 새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미우새'에서 배우 구혜선이 평소 식습관에 대해 밝혔다.

18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구혜선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가수 김종국과 그의 아버지 이야기를 보고 있던 MC 신동엽은 갑자기 궁금증이 생겼는지 구혜선을 바라봤다. 이어 신동엽은 구혜선에게 "요리는 누가 하는 편이냐"고 물었고, 구혜선은 "시켜 먹는다"고 답해 의아함을 자아냈다.

이에 신동엽은 놀랐는지 "항상 시켜 먹냐"고 되물었다. 구혜선은 멋쩍은 듯 "네"라고 말하며 부끄러워했다. 이를 들은 모벤져스는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구혜선은 앞서 이날 새벽 SNS를 통해 안재현이 자신에게 이혼 요구를 하고 있으며, 자신은 가정을 지킬 것이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하지만 논란이 점차 커지자 구혜선은 두 건의 게시글을 삭제했다. 이어 구혜선과 안재현 소속사인 HB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이혼하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구혜선이 이날 새벽 상의 없이 자신의 SNS에 이혼 관련 게시글을 작성한 것에 대해서는 유감"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소속사의 공식 발표에 구혜선은 "아직 이혼한 것이 아니다"고 반박했다. 이어 구혜선은 "오늘 공식 보도자료가 오고 갈 것을 예상하며 어제 급히 내용을 올렸다. 배신감에 이혼 이야기는 오고 갔으나, 아직 합의하진 않았다. 난 가정을 지키고 싶다"는 입장을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미우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우새 | 미운 우리 새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