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탁재훈, 미모의 소개팅女에 상처 고백
2019. 08.20(화) 23:23
최고의 한방 김수미 변정수 딸 박준금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
최고의 한방 김수미 변정수 딸 박준금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탁재훈이 미모의 소개팅녀 앞에서 속내를 토로했다.

20일 밤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최고의 한방’은 김수미, 박준금, 변정수,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의 버킷리스트 실행기로 꾸며졌다.

탁재훈은 이날 서구적인 미모를 지닌, 20세 연하의 소개팅녀와 현실적인 소개팅을 하게 됐다.

탁재훈은 자신을 듬직해 하는 소개팅녀에게 “저는 여러 가지로 풍파도 많이 겪었다”라며 심란한 마음을 표출했다.

이어 탁재훈은 “나이가 들고 보니 후회만 하는 게 의미는 없더라. 좋았다면 추억이고 나빴다면 경험인 것 같다. 그럼에도 남들에게 얘기하긴 쉽지 않은 것 같다”고 말하며 진솔한 태도로 여성을 대해 눈길을 모았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N ‘최고의 한방’]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수미 | 최고의 한방 | 탁재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