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일 지정생존자' 악역도 이준혁이 하면 다르다 [종영기획②]
2019. 08.21(수) 11:05
60일 지정생존자
60일 지정생존자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이준혁이 하면 다르다. '60일 지정생존자'를 통해 기존 악역과 결이 다른 연기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 낸 그다.

20일 밤 tvN 월화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극본 김태희·연출 유종선)가 16회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60일 지정생존자'는 국회의사당 폭탄 테러로 대통령을 잃은 대한민국에서 환경부 장관 박무진(지진희)이 60일 간 대통령 권한대행으로 지정되면서 테러의 배후를 찾아내고 가족과 나라를 지키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은 미국 드라마 '지정생존자(Designated Survivor)'가 한국 실정에 맞게 로컬화를 거쳐 재탄생한 점이 방송 전부터 화제가 된 바 있다.

드라마 '비밀의 숲'의 권력에 기생하는 비리검사, 영화 '신과 함께' 시리즈에서 자신의 승진을 위해 후임의 사망 사건을 덮으려 씻을 수 없는 죄를 짓는 중위 등 자신만의 색깔로 악역을 소화해 온 이준혁이 이번 작품에서도 또 한 번 악역 연기에 나섰다.

이준혁이 맡은 역할인 오영석은 '백령해전'을 승리로 이끈 해군장교 출신 국회의원으로, 영웅적인 스토리를 지닌 인물이다. 이후 '국회의사당 테러의 유일한 생존자'라는 타이틀로 국민에게 희망의 상징이 되지만, 그 속에는 테러를 통한 권력 재편에 대한 열망을 지니고 있는 인물이다.

겉으로는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국민의 신임을 얻지만, 자신만의 비뚤어진 신념으로 테러에 가담한 오영석의 이중적인 면모를 이준혁은 이번에도 자신만의 색을 덧입혀 소화해내 차원이 다른 악역 연기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선과 악을 구분할 수 없을 정도로 치밀한 오영석의 포커페이스는 극 중 인물들마저 혼란하게 만들며 극적 긴장감을 불러일으키는 요소가 됐다. 국무총리직을 제안하는 박무진에게 "생존자라는 이유만으로 국정 운영의 자격이 주어지는 것은 아니다. 이 나라의 불행한 참사가 왜 제 정치적 자산이 되어야 하나. 전 국민들의 지지를 잔인한 권력으로 거래하고 싶지 않다"고 거절해 정치적 야망보다 국민의 신뢰를 더 중요하게 여기는 정직한 정치인의 모습을 하다가도 권력에 대한 야욕을 보이는 등 이준혁은 오영석의 양면을 능수능란한 톤 조절로 극에 펼쳐내 눈길을 끌었다.

또한 테러의 배후를 추적하는 국가정보원 대테러 팀 분석관 한나경(강한나)이 자신을 의심할 때마다 유유히 빠져나가는 모습 역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이는데 한 몫했다.

이준혁의 열연은 오영석이 국회의사당 테러의 배후 집단과 연계된 인물이었다는 반전이 드러나는 장면에서 시청자의 충격을 배가시킬 수 있었던 초석이 되기도 했다.

국민적 영웅에서 빌런이 되기까지, 이준혁은 복잡다단한 오영석의 서사를 극에 켜켜이 쌓아 올렸다. 승리로 끝났지만, 권력자들의 탁상공론으로 전우들의 죽음을 지켜봐야 했던 '백령 해전' 이후 썩을 대로 썩은 권력을 물갈이하겠다는 잘못된 신념을 갖게 된 오영석의 서사를 시청자들이 납득할 수 있게 오직 연기만으로 개연성을 완성시켰다.

극 후반부 권력의 맛을 본 오영석이 폭주하는 모습 역시 깊은 인상을 남겼다. 테러 배후인 VIP가 자신을 배제하고 계획을 실행에 옮기자 감정의 동요를 보이며 분노하는 장면에서 이준혁의 섬세한 감정연기가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스스로 잘못된 길에 들어서면서 되돌아갈 수 없을 지경에 이르자 내심 불안해하고, 결국 믿었던 부하에게 죽임을 당하는 오영석의 비참한 최후는 악역이지만 시청자들로 하여금 연민의 감정을 느끼게 했다.

이준혁의 절제와 폭발을 오가는 감정 연기는 오영석을 보다 입체적인 인물로 만들었다. 이처럼 격이 다른 악역의 탄생은 이준혁이기에 가능했고, 이는 시청자들의 호평으로 이어졌다. '60일 지정생존자'가 '웰메이드'라는 평가를 받으며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었던 이유의 중심에 이준혁이 있다는 걸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을 것이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tvN]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60일 지정생존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