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레드벨벳 조이 "셀럽파이브와 출연, 존재감 묻히는 것 같아"
2019. 08.22(목) 14:54
컬투쇼
컬투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그룹 레드벨벳 멤버 조이가 함께 '컬투쇼'에 출연한 셀럽파이브에 대해 언급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코미디언 이용진이 스페셜DJ로 DJ김태균과 호흡을 맞춘 가운데, 그룹 레드벨벳(웬디, 아이린, 슬기, 조이, 예리)과 셀럽파이브(송은이, 신봉선, 김신영, 안영미)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셀럽파이브는 화려한 흰색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셀럽파이브는 코미디언 다운 '예능감 충만' 입담을 뽐내며 한층 텐션을 끌어올렸다.

이를 본 조이는 "셀럽파이브가 너무 강력해서 존재감이 묻히는 것 같다. 지지 않게 열심히 말을 하도록 하겠다"며 의지를 보였다.

그러나 셀럽파이브의 멘트 욕심은 끝나지 않았다. 김신영은 셀럽파이브의 신곡 '안 본 눈 삽니다'를 소개하면서도 김태균이 끼려 하자 "곡 소개 좀 하자"며 입을 막았고, 이내 "신곡은 청순 아련 발라드다. 12인조 오케스트라와 함께 작곡가 유재환이 작곡했다. 또한 내가 작사를 했다"고 설명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파워FM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레드벨벳 | 셀럽파이브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