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최병서 “결혼은 하되 억지로 애 낳으려고 하지 않아도 돼”
2019. 08.23(금) 09:48
아침마당 최병서 이덕화
아침마당 최병서 이덕화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아침마당’ 최병서가 이덕화와 나눈 이야기를 전했다.

23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생생토크’ 코너는 아이 안 갖겠다는 자식, 냅둬VS말려를 주제로 꾸며졌다. 게스트로는 임수민 아나운서, 한상헌 아나운서와 방송인 남능미, 이상벽, 최병서, 유인경 등이 출연했다.

이날 주제와 관련, 최병서는 배우 이덕화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얼마 전에 이덕화 씨와 진지하게 대화를 나눴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이건 진짜다. 이덕화 씨가 자녀를 앉혀놓고 ‘결혼은 하되 억지로 애 낳으려고 하지 마라. 나 봐라 너희들 때문에 얼마나 고생하냐’고 하더라”며 “나도 이덕화 씨 말을 듣고 그쪽으로 가더라”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아침마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침마당 | 이덕화 | 최병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