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라더시스터' 이상민·조혜련, 강호동에 섭섭한 마음 고백
2019. 08.29(목) 13:40
부라더시스터
부라더시스터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부라더시스터' 이상민, 조혜련이 MC 강호동에게 서운한 마음을 고백한다.

31일 방송될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부라더시스터'에서는 이상민과 조혜련이 강호동에게 서운한 마음을 돌발 고백하는 장면이 그려진다.

새 단장한 '부라더시스터'에 MC로 합류하며 기존의 MC 강호동과 호흡을 맞추게 된 이상민은 강호동과 연예계 절친한 형, 동생 사이답게 첫 방송부터 찰떡 호흡을 보여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이상민은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강호동에게 "내가 다가가는 만큼 호동이 형은 다가오지 않는다"라고 그동안 말 못 했던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상민의 갑작스러운 폭탄 발언에 진땀을 흘리던 강호동은 동갑내기 친구 조혜련까지 가세해 서운한 점을 말하자 결국 체념한 채 "이참에 다 말해보라"며 모든 것을 내려놓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조혜련은 엄마인 최복순 여사의 칠순 잔치에 강호동이 거금 천만 원을 보내준 고마웠던 사연을 말했다. 하지만 "통 큰 축의금에 대한 고마움은 그리 오래가지 않았다"며 "예상치 못한 강호동의 말에 목덜미를 잡을 수밖에 없었다"고 폭로해 모두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강호동이 엄마의 칠순 축의금으로 수표를 잘못 보냈다며 다시 되돌려 줄 수 없겠냐고 물어봤다는 것이었다.

MC 강호동, 이상민의 브로맨스와 조혜련, 홍자 남매의 합류로 더욱 새로워진 '부라더시스터'는 이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TV조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TV조선 | 강호동 | 부라더시스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