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영구=권인하 "영구 가면, 파격적일 것이라 생각"
2019. 09.11(수) 08:08
복면가왕 영구, 권인하
복면가왕 영구, 권인하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복면가왕' 영구의 정체가 가수 권인하로 밝혀진 가운데 누리꾼의 관심이 뜨겁다.

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 출연한 권인하는 압도적인 가창력을 드러낸 바 있다. 권인하는 "'복면가왕'을 선택하면서 가면에도 큰 신경 썼다. 내 목소리에 영구 가면이 파격적일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권인하는 '복면가왕' 1회에서 '만약에'를 불렀던 기억을 되짚으며 "내가 '만약에'를 안 불렀다면 이 자리에 왔을까 싶다"라며 의미 있는 소감을 전했다.

권인하는 '비 오는 날의 수채화'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특히 천둥 호랑이 창법으로 유명세를 떨치며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복면가왕']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권세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권인하 | 영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