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박술녀 "박준금, 바비인형 같은데 털털해서 좋아"
2019. 09.11(수) 22:19
'인생다큐 마이웨이' 박술녀 박준금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마이웨이' 박술녀가 배우 박준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1일 밤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는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술녀의 전원주택에 박준금이 방문했다.

박술녀는 박준금을 향해 "공주 같다. 바비인형 같다"며 외모를 칭찬했다.

이를 들은 박준금은 "무슨 공주냐"고 손사레 치면서도 싫지 않은 듯 웃음 지었다.

이에 박술녀는 "박준금이 모습은 공주인데 털털해서 좋아한다"고 미소 지으며 박준금을 향한 애정을 내비쳤다.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술녀 | 박준금 | 인생다큐 마이웨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