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이금희 "박술녀 덕분에 새 한복 원없이 입어봐"
2019. 09.11(수) 22:40
'인생다큐 마이웨이' 박술녀 이금희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마이웨이'에서 방송인 이금희가 박술녀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11일 밤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는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가 출연했다.

이금희는 박술녀와 25년 전 처음 인연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금희는 "'국악한마당'을 진행하고 있었는데 군자동에 있는 선생님 의상실에 들어가면서 인연이 시작됐다"고 했다.

이어 "제가 감동한 건 25년 동안 저한테 똑같은 한복을 한 번도 입히지 않으셨다. '국악한마당' 진행하는 동안 항상 새로운 한복을 만들어주셨다"며 "선생님 덕분에 새로 갓 지은 한복을 원도 없이 입어봤다"며 고마워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예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예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술녀 | 이금희 | 인생다큐 마이웨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