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고준영 "母 이혜정, 열정이 앞서는 부분 닮고 싶지 않아"
2019. 09.16(월) 10:01
박용호 박태원, 이혜정 고준영, 이동준 이일민, 이호섭 이채운
박용호 박태원, 이혜정 고준영, 이동준 이일민, 이호섭 이채운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아침마당' 고준영이 엄마 이혜정에게서 닮고 싶지 않은 부분을 밝혔다.

16일 오전 김재원 이정민 아나운서 진행으로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는 아나운서 박용호 박태원 부자, 요리연구가 이혜정 고준영 모녀, 배우 이동준 이일민 부자, 작곡가 이호섭 이채운 부자 등 같은 길을 걷고 있는 스타 가족들이 출연했다.

이날 자식들은 부모에게서 닮고 싶지 않은 점을 꼽았다. 고준영은 "엄마가 저보다 부지런하고 열정도 많으시다. 같이 살 때는 엄마가 주무시다가도 아이디어가 떠오르면 깨워서 같이 내려가서 만들어보자고 했었다"며 "지금은 같이 살고 있지 않아서 새벽엔 전화를 잘 안 받는다"고 일화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고준영은 "(이혜정이) 상대방의 입장을 생각하는 것보다도 열정이 앞서시는 것 같아 그 점을 배우지 말아야지 하는데, 저도 8시 지나면 사람들에게 연락을 하게 되더라"고 털어놨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아침마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용호 박태원, 이혜정 고준영, 이동준 이일민, 이호섭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