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숙 분노→천우희 두근두근, 채널 고정 유발자들 [시선강탈 드라마 Weekly]
2019. 09.16(월) 10:26
시선강탈 드라마 위클리
시선강탈 드라마 위클리
[티브이데일리 방송팀] 매주 수 십 편의 드라마가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기 위해 경쟁한다. 그 중에서도 한 주 동안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군 화제의 장면들은 무엇일까. 지난 한 주간(9월 9일~9월 15일) 방송된 KBS, MBC, SBS와 tvN, JTBC 다섯 방송사에서 가장 강렬했던 '시선강탈'의 순간을 모아봤다.

◆ KBS2 '세젤예' 김해숙, 동방우에 분노 "네 손주 아닌 내 손주"
티브이데일리 포토

14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연출 김종창) 102회에서 박선자(김해숙)가 한종수(동방우)에게 분노를 표현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전인숙(최명길)은 박선자에게 "한종수 회장은 강미리(김소연)가 내 딸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며 "미리가 아기를 낳으면 아이를 뺏은 뒤 이혼시키려고 했다"라고 털어놨다.

분노한 박선자는 한종수를 찾아갔다. 박선자는 한종수에게 "미리(김소연)와 전인숙(최명길)을 갈라놓으려는 것으로 모자랐냐"며 "너희 때문에 내 손주가 세상에 빛도 못 보고 끝날 뻔했다"고 쏘아붙였다. 놀란 한종수와 나혜미(강성연)는 손자의 안부를 물었다. 이에 박선자는 "이제 네 손주가 아니라 내 손주"라며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 MBC '웰컴2라이프' 정지훈, 임지연에 "널 지킬 것"
티브이데일리 포토

10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23, 24회에서 이재상(정지훈)이 라시온(임지연)에게 진심을 전했다.

라시온은 출소한 피의자가 보복을 하기 위해 유리병을 휘두른 것에 맞아 팔에 상처를 입었다. 이재상은 이 장면을 목격했고, 라시온과 함께 급히 병원으로 갔다.

이재상은 라시온을 지켜보며 "나는 널 꼭 지켜야 해서 아직 못 떠난다"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이재상은 라시온이 자신의 상처를 바라보려고 하자 "진실을 마주하면 더 아플 것이다. 그냥 날 보고 있어라"며 고개를 돌리게 했다.

◆ SBS '수상한 장모' 신다은♥박진우, 김혜선 반대에도 결혼
티브이데일리 포토

13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수상한 장모'(극본 김인강·연출 이정훈) 83회에서 제니 한(신다은)과 오은석(박진우)이 결혼했다.

왕수진(김혜선)은 두 사람의 결혼에 앞서 오래전 자신이 죽인 사람의 아들이 오은석이라는 것을 알았다. 왕수진은 제니 한과 오은석의 결혼을 막아야겠다고 다짐했다.

하지만 왕수진은 제니 한과 오은석의 확고한 마음을 돌릴 수 없었다. 결국 왕수진은 마음을 바꿨고, 결혼식 당일이 되자 "차라리 오은석을 집에 들여놓는 것이 나을지도 모르겠다"며 식장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 tvN '아스달 연대기' 황희, 김지원 예언대로 죽음 맞이
티브이데일리 포토

14일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연출 김원석) 15회에서 눈별(안혜원)이 무광(황희)을 죽였다.

무광은 모명진(류시현)과 하림(조승연)을 무참히 살해했다. 이어 무광은 눈별과 채은(고보결)을 두고 "따로 죽일 것"이라며 부하들에게 두 사람을 떨어뜨려두라고 했다.

이때 눈별의 눈이 보랏빛으로 변하기 시작했다. 눈별은 무광에게 "후퇴는 이미 늦었다"고 말했다. 그제야 무광은 탄야(김지원)가 자신을 두고 예언했던 것을 떠올렸다. 결국 무광은 탄야의 예언처럼 초승달이 떠오른 밤 산 채로 심장이 꺼내지며 죽음을 맞이했다.

◆ JTBC '멜로가 체질' 천우희, 안재홍 피한 사연…母 "감독님 좋아하냐"
티브이데일리 포토

1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연출 이병헌) 11회에서 임진주(천우희)가 손범수(안재홍)를 피했다.

손범수는 임진주의 작업실로 가던 중 그에게 전화를 걸어 "오늘 메뉴는 곤드레밥이 어떻냐. 나 작업실로 가고 있다"라고 질문했다. 임진주는 작업실 앞에 있었지만 "나 약속이 있다"며 전화를 끊었다.

이어 임진주는 집으로 서둘러 발걸음을 옮겼다. 임진주는 엄마(강애심)에게 손범수와의 일을 털어놨다. 그러자 엄마는 "너 손범수 감독님 좋아하냐"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 임진주는 당황해 볼이 빨개졌다. 엄마는 "살면서 네 얼굴이 빨개진 것을 두 번째로 본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방송팀 news@tvdaily.co.kr/사진=각 방송화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KBS | 드라마 | 시선강탈 드라마 WEEKLY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