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할까요’ 권상우X성동일 ‘탐정’ 이후 업그레이드된 코믹 시너지
2019. 09.19(목) 11:43
두번할까요 권상우 성동일
두번할까요 권상우 성동일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두번할까요’의 배우 권상우와 성동일이 ‘탐정’ 시리즈 이후 다시 뭉쳐 더욱 강력해진 웃음 폭탄을 예고한다.

‘두번할까요’(감독 박용집•제작 영화사 울림)는 생애최초 이혼식 후 N차원 와이프 선영(이정현)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권상우)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까지 달고 다시 그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로맨스다.

‘두번할까요’는 ‘탐정’ 시리즈로 찰떡 호흡을 보여줬던 권상우와 성동일이 다시 만나 영화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대체불가 연기력과 신들린 애드리브로 매 역할마다 관객들을 완벽하게 사로잡는 성동일은 현우의 상사 이부장 역을 맡아 권상우와 최강의 사내 콤비를 선보일 예정이다. 성동일이 맡은 이부장 역은 ‘주 5일 출근, 주 5일 회식’을 외치며 팀원들을 닦달하지만 팀의 엘리트인 현우에게만은 따뜻한 충고를 아끼지 않는 직장상사로 이번에야말로 마음 놓고 편하게 애드리브를 펼쳤다.

특히 권상우는 “성동일 배우가 촬영한 모든 장면이 영화에 다 들어갔을 정도로 정말 재미있게 살려주셨다”고 밝혀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또한 그가 오직 권상우와의 끈끈한 우정으로 출연을 결심했다고 전한 만큼 믿고 보는 콤비의 업그레이드된 코믹 시너지가 더욱 강력한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두번할까요’는 오는 10월 17일 개봉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두번할까요’ 스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권상우 | 두번할까요 | 성동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