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엉덩이 노출 논란 해명글 삭제 '왜?'
2019. 09.20(금) 23:19
현아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 논란
현아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 논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가수 현아가 엉덩이 노출 논란에 대해 해명한 SNS 게시글을 삭제했다.

현아는 19일 한국한공대학교 행사에 참석해 '버블 팝(Bubble Pop)'으로 무대를 펼쳤다.

이날 현아는 무대 도중 뒤를 돌아 치마를 들어 올리며 엉덩이를 흔드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치마 아래는 검은 속바지가 있었지만, 현아의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에 함께 춤추던 댄서마저 놀라는 모습이 관객이 찍은 영상에 담겼다.

이후 현아의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가 담긴 영상이 온라인커뮤니티를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노출 논란이 불거졌다. 일각에서는 현아의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를 두고 너무 과한 것이 아니냐는 날선 비판을 쏟아냈다. 반면 일부 누리꾼들은 현아의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가 논란이 불거질 만큼은 아니라는 입장을 보이기도 했다.

논란이 계속되자 현아가 20일 자신의 SNS를 통해 직접 해명에 나섰다. 현아는 엉덩이 노출 논란 관련 기사 캡처와 함께 "대학교 행사였고 바로 옆에 간단한 바 또는 알코올 주류 등이 있었다. 모두가 재밌고 즐겁게 놀 수 있는 파티였다. 마음 놓으시고 걱정하지 마시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현아는 댓글에도 "팬들이랑 소통하는 공간으로 사용하는 SNS에 이런 설명해야 하는 글 또는 해명같이 보이는 글 쓰고 싶지 않지만. 분명히 하고 싶다. 저긴 10대들의 공간이 아니다. 즐길 수 있는 무대 위에서의 영상을 사진으로 저런 캡처, 넘어가고 싶진 않네요"라는 입장을 추가로 게재했다.

현아의 해명 뒤에도 누리꾼들의 설전이 계속됐다. 그러던 중 현아가 돌연 엉덩이 노출 논란 해명글을 삭제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현아 | 현아 엉덩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