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정다은, 동성 열애설 또 번복? "원하는대로 '비게퍼' 짓 하겠다"
2019. 10.08(화) 10:31
한서희 정다은
한서희 정다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한서희와 정다은이 동성 열애설에 대해 또 다시 애매한 입장을 취했다.

한서희는 8일 자신의 SNS에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 한서희는 "딱히 인정을 한 적이 없다고 생각했는데 기사가 뜨니까 여러분들이 원하시는대로 '비게퍼'(Business gay performance, 비지니스 게이 퍼포먼스) 짓을 하겠습니다"라고 앞서 정다은과의 동성 열애설을 인정했던 것에 대해 애매모호한 답변을 전했다.

이와 함께 한서희는 "뭘 좋아 좋긴 암튼 인정 한 게 됐는데 거기다 대고 아니라고 다시 해명하기도 뭐 하고 그래서 걍 쇼윈도 커플할렵니다 유튜브도 하지 뭐 안녕히 계세요 다시 잘게요^_ㅠ"라는 글을 함께 올렸다.

한서희는 7일 자신의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정다은과 연인 사이임을 털어놓았다.

이날 한 누리꾼은 한서희와 정다은에게 "연인 코스프레냐"고 물었다. 이에 한서희는 "떠먹여줘도 대중이 아니라고 그러니까 나도 모르겠다"고 답했다.

이어 정다은은 "사귀면 윙크하라고 해서 윙크했고, 사귀면 눈 두 번 깜빡이래서 눈 두 번 깜빡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서희는 "사람들 생각보다 사귄 지 오래됐다"고 정다은과 열애 중임을 인정했다.

앞서 한서희는 정다은과 함께 떠난 베트남 다낭 여행 인증샷을 공개해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한서희는 정다은과의 열애설에 대해 "정다은 언니와 아는 사이는 맞지만, 사귀는 사이는 아니다"라고 부인한 바 있다.

정다은은 과거 '얼짱시대'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바 있다. 한서희는 앞서 그룹 빅뱅 탑과 대마초를 흡연했다는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된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출처=한서희 SN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다은 | 한서희 | 한서희 정다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