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송가인의 '쑥대머리', 명품이어라 [종합]
2019. 10.12(토) 00:47
MBC 나 혼자 산다, 노브레인 이성우
MBC 나 혼자 산다, 노브레인 이성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송가인이 판소리 실력 발휘에 나섰다.

11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동향 언니 박나래의 집을 찾은 송가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특이한 의상이 많은 박나래의 집에서 무대 의상을 갖춰 입었다. "평소 트로트 음반 내는 것이 꿈이었다"던 박나래는 송가인의 족집게 과외를 받고 한층 나아진 실력을 뽐냈다.

이어 박나래는 "내가 목소리가 허스키해서 어렸을 때 판소리를 하고 싶었다. 그러다가 피아노에 눈독을 들였지만"이라고 말했다. 이에 송가인이 직접 판소리 강의까지 이어가기로 했고, 박나래는 "'쑥대머리' 좋아한다"며 관심을 보였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트로트 가수로 이름을 알린 송가인이지만 그의 주 전공은 판소리라고. 송가인은 즉석에서 북을 들고 고수 역할을 했다.

이어 부른 '쑥대머리'는 놀라움의 연속이었다. "쑥대머리" 한 소절을 불렀을 뿐이지만 깊이가 다른 내공을 뽐냈다. 박나래는 물론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무지개 회원들과 노브레인 이성우도 감탄했다.

이어 송가인은 박나래에게 '춘향가' 속성 과외에 나섰고, '명품 보이스'라는 수식어를 인증하듯 놀라운 노래 실력으로 감탄을 더했다. 박나래 역시 송가인의 코치를 받은 후 월등히 나아진 실력으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 혼자 산다 | 박나래 | 송가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