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이종혁 "'두번할까요', 이혼식으로 시작"
2019. 10.14(월) 11:50
씨네타운
씨네타운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씨네타운'에서 배우 이종혁이 '두번할까요'에 대해 설명했다.

14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 FM '박선영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서는 영화 '두번할까요'(감독 박용집·제작 영화사 울림)의 배우 권상우와 이종혁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종혁은 '두번할까요'에 대해 "첫 주에 많이 봐주셔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권상우는 "우리 영화는 이혼식으로 시작한다. 생소한 느낌인데, 영화를 보면 납득이 되는 이혼식"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그런 와중에 내 전 아내 선영(이정현) 옆에 이종혁이 어슬렁거린다. '두번할까요'는 사랑과 결혼에 대해 고민할 수 있는 이야기"라고 설명했다.

이종혁은 "여자분들이 많이 좋아하더라. 첫 장면부터 이혼으로 시작하니까 권상우의 연기를 보면서 좋아하는 느낌"이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권상우, 이종혁이 출연하는 '두번할까요'는 생애 최초 이혼식 후, N차원 와이프 선영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권상우)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까지 달고 다시 그녀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 영화다. 17일 개봉 예정.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씨네타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권상우 | 씨네타운 | 이종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