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박명수, 아이유 '복숭아' 선곡 "설리 명복 빈다"
2019. 10.15(화) 12:30
박명수, 설리 추모
박명수, 설리 추모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라디오쇼'에서 방송인 겸 가수 박명수가 고(故) 설리(본명 최진리)를 추모했다.

15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서 DJ 박명수는 첫 곡으로 가수 아이유의 '복숭아'를 선곡했다.

'복숭아'는 지난 2012년 5월 아이유가 발매한 싱글 '스무 살의 봄'에 담긴 곡이다. 이 노래는 아이유가 설리를 위해 만든 노래로 알려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박명수는 "설리를 위한 노래로 준비했다. 몇 번 만났던 기억이 난다"며 "예전에 백스테이지에서 자신의 옛날 이야기를 해줬다"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또한 박명수는 설리를 두고 "웃는 얼굴이 예쁘고, 말로 다 할 수 없을 정도로 사랑스러운 사람이었는데 가슴이 아프다"며 "다시는 주위에 이런 일들이 없었으며 좋겠다. 다시 한 번 설리의 명복을 빈다"고 애도했다.

설리는 지난 14일 오후 3시 21분께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 주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 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명수 | 설리 | 설리 비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