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백지영, 딸 근황 공개 "29개월"
2019. 10.15(화) 14:12
컬투쇼-백지영 출연
컬투쇼-백지영 출연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컬투쇼'에서 가수 백지영이 딸의 근황을 공개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백지영이 스페셜 DJ를 맡았다.

먼저 백지영은 딸 하임 양의 근황을 공개했다. 백지영은 "딸이 29개월이다. 많이 컸다"며 "말이 터져서 주어만 수십 번 씩 이야기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백지영은 "딸이 천재라는 생각은 안 든다"며 "머리 쪽은 아닌 것 같다. 몸이 발달했다. 춤추고 율동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이야기했다.

이 말을 들은 DJ 김태균은 "엄마의 끼를 닮았다"고 칭찬을 했다. 백지영은 "그렇다. 내가 좋은 것을 준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태균 | 백지영 | 백지영 스페셜 DJ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