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드라마 ‘안녕 엄마’ 주인공 복귀 가닥 ‘검토 中’
2019. 10.16(수) 17:07
김태희 안녕 엄마 정지훈 드라마 복귀 컴백
김태희 안녕 엄마 정지훈 드라마 복귀 컴백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김태희가 시청자들 곁으로 돌아온다.

16일 드라마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김태희는 오는 2020년 1월 방송을 계획하는 tvN 금토드라마 '안녕 엄마(가제)' 타이틀롤 제안을 받았다.

현재 김태희 측은 드라마 주인공을 제안받고 대본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안녕 엄마'는 사람이 되기 위한 엄마 고스트의 49일간 리얼 환생 프로젝트로 귀신 5년 차가 무색할 만큼 상큼발랄한 엄마 귀신과 사별이란 큰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둘 사이에 있는 아이가 그리는 하늘로 돌아갈 자와 남겨진 이들의 세상에서 가장 따스한 이별이야기를 그린다.

김태희는 극중 매사에 낙천적이고 오지랖 넓은, 까랑까랑한 말투에 똑 부러진 성격이지만 자기 일에는 허당인 차유리를 연기한다. 유리 공예를 전공했고 공방을 운영했으며, 결혼하고 만삭에도 일을 손에 놓지 않아 일하러 가는 날 사망하게 됐다는 설정이다.

'고백부부' 권혜주 작가가 대본을 쓰며 연출은 '오 나의 귀신님'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 유제원 감독이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태희는 지난 2015년 SBS 드라마 '용팔이'를 마지막으로 정지훈(비)과 결혼해 두 아이를 낳으며 가정생활에 충실한 상황이었다. 이에 그의 작품 복귀는 무려 5년만이다.

'안녕 엄마'는 tvN 금토 라인업으로, 현빈·손예진 주연의 '사랑의 불시착'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태희 | 안녕 엄마 | 정지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