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김지석, 공효진에 매달렸다 “받아줘”
2019. 10.16(수) 22:41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강하늘 오정세 손담비 염혜란 고두심 김선영 이정은 17 18회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강하늘 오정세 손담비 염혜란 고두심 김선영 이정은 17 18회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김지석이 공효진에게 매달렸다.

16일 밤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연출 차영훈) 17, 18회에서는 동백(공효진), 황용식(강하늘), 강종렬(김지석), 제시카(지이수), 노규태(오정세), 홍자영(염혜란), 향미(손담비), 필구(김강훈), 곽덕순(고두심), 변 소장(전배수), 박찬숙(김선영), 송진배(김동현), 김재영(김미화), 정귀련(이선희), 동백 엄마(이정은)와 연쇄살인마 까불이를 둘러싼 로맨스스릴러가 그려졌다.

이날 종렬은 동백에게 아들 필구를 위해 준다며 돈을 내밀었다. 동백은 자존심보다 돈이 필구를 살릴 수 있다는 것을 알았고 울면서 종렬의 돈봉투를 받았다.

종렬은 자신에게서 차갑게 돌아서려는 동백에게 “나도 내가 누리는 거 야구니 광고니 타이틀 다 버리고 오면, 그러면 나랑 살 거냐”고 물었다.

동백은 “간 보지 마”라고 말했고, 종렬은 “받아달라”라며 동백에게 간절하게 매달렸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동백꽃 필 무렵’]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효진 | 김지석 | 동백꽃 필 무렵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