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몸 액션 영화 '전설의 라이타', 29일 개봉 확정
2019. 10.17(목) 15:09
영화 전설의 라이타
영화 전설의 라이타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리얼 맨몸 액션영화 '전설의 라이타'가 개봉일을 확정했다.

17일 제작사 꿀잼컴퍼니 등에 따르면 '전설의 라이타'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영화는 한 때 라이타를 쥔 주먹으로 20명을 묵사발 낸 전설의 남자가 사랑을 지키기 위해 다시금 라이타를 손에 쥐게 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날것의 액션을 그대로 보여줬던 '죽거나 혹은 나쁘거나' '짝패' 등의 계보를 이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영화는 배우 전원을 오디션을 통해 선발한다는 점에서 화제를 모았다. 수백대 일의 경쟁을 뚫고 주인공 채성빈 역을 거머쥔 김해준은 실제 전직 특수부대원 출신으로 영화 속에서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을 펼친다. 채성빈과 러브라인을 형성하는 박진아 역의 박샤론은 다수의 CF로 얼굴을 알렸으며 '전설의 라이타'를 통해 여주인공으로 데뷔하게 됐다.

영화의 메가폰을 잡은 채기준 감독은 지난해 '속닥속닥'의 각색을 맡으며 본격 상업영화 활동을 시작했다. 과거 영화 '유턴'으로 프랑스 니스영화제 등 세계 유수영화제에 러브콜을 받는 등 국내에서보다는 해외에서 먼저 이름을 알려온 인재로 손꼽힌다.

개봉 고지와 함께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전설적인 주먹이었던 주인공 채성빈의 모습을 중심으로 강렬한 타이포의 제목이 눈길을 끌고 있다. 요란한 카피 보다는 거친 비주얼과 제목으로 영화의 이미지를 강조하고 있는 메인 포스터는 영화가 가진 날것의 이미지를 그대로 담아 냄과 동시에 주인공 채성빈의 전설적인 액션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꿀잼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액션 영화 | 영화 | 전설의 라이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