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유진 “남편 기태영, 딸바보라 질투나” [TV온에어]
2019. 10.22(화) 06:36
냉장고를 부탁해 유진 S.E.S 간미연 베이비복스 남편 기태영 딸 로희 로린
냉장고를 부탁해 유진 S.E.S 간미연 베이비복스 남편 기태영 딸 로희 로린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유진이 남편 기태영을 향한 남모를 속내를 전했다.

21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는 MC 김성주, 안정환 진행 아래 가수 베이비복스 출신 간미연, S.E.S 유진의 샘킴, 김풍, 미카엘 아쉬미노프, 이연복, 오세득, 레이먼킴, 정호영, 유현수, 김승민표 15분 요리 시식기로 꾸며졌다.

이날 유진은 남편이 워낙 딸들에게 잘 하는 ‘딸바보’임을 고백했다. 이에 김성주는 “그래도 남편이라고 해도, 남편이 너무 딸들을 좋아하면 질투가 나진 않냐”고 반문했다.

유진은 “제가 너무 사랑하는 아이들이지만 남편이 아이들을 너무 좋아하니까 질투가 좀 나더라. 나도 좀 그렇게 봐주지 싶다”라며 솔직한 심경을 전해 주부 시청자들의 공감대를 자아냈다.

한편 이날 유진은 괌에 친정을 둔 만큼, 괌 음식인 레드라이스를 전파해 눈길을 모았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간미연 | 냉장고를 부탁해 | 유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