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종♥하희라 효과? '동상이몽2' 시청률 대폭 상승 "여전히 설렌다"
2019. 10.22(화) 08:09
동상이몽2 최수종 하희라
동상이몽2 최수종 하희라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다시 돌아온 잉꼬부부 최수종♥하희라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 또 한 번 시청률 두 자릿수를 돌파하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22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은 가구 시청률 11.2%(이하 수도권 가구 2부), 분당 최고 시청률 12.9%로 대폭 상승한 시청률을 기록하며 어김없이 동시간대 1위와 월요 예능 1위를 차지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 역시 무려 3.5%로 이날 방송된 예능, 교양, 드라마를 통틀어 1위를 기록하며 프로그램의 독보적인 인기와 화제성을 나타냈다.

이날 '동상이몽2'에는 다시 돌아온 잉꼬부부 최수종♥하희라 부부의 반가운 모습을 시작으로 지인에게 청첩장을 돌리는 강남♥이상화, 조현재♥박민정 부부의 특별한 거제도 여행기가 공개됐다. 스튜디오에는 김원희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은 '동상이몽2'에 재합류한 최수종♥하희라의 모습이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켰다. 최수종은 인터뷰 시작부터 최수종은 "세상의 모든 것 다 싫고 하희라만 좋은 남편 최수종입니다"라며 '원조 사랑꾼'의 면모를 톡톡히 드러냈다.

두 사람은 전라남도 장흥에서 한 달 살기를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한달살기를 결심하게 된 계기 중 하나로 '설렘이몽'을 꼽았다. 최수종은 "처음 연애했을 때처럼 콩닥이던 것처럼 지금도 뛴다"라며 여전히 설렌다고 했지만, 하희라는 이제는 설레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에 최수종은 "가슴 콩닥이는 설렘의 시간을 찾아가 보자"라며 한 달 살기를 제안했다.

최수종과 하희라는 짐 싸기를 두고도 '동상이몽'을 보였다. 최소한으로 필요한 짐들만 간단히 챙긴 최수종과 달리 하희라는 여러 벌의 옷을 시작으로 영양제, 반찬, 매트리스 등 이것저것 챙기자고 한 것. 과연 이런 상황에 한 달 살기를 통해 두 사람은 설렘을 되찾을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였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동상이몽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동상이몽2 | 최수종 | 하희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