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시크릿’ 정의 위해 국가 배신한 이들의 충격 실화
2019. 11.01(금) 11:32
오피셜 시크릿
오피셜 시크릿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오피셜 시크릿’이 11월 개봉 확정과 함께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피셜 시크릿’(감독 개빈 후드·배급 팬 엔터테인먼트)은 정의를 위해 목숨을 걸고 전 세계를 뒤흔들 국가 일급기밀을 유출한 영국 정보부 요원의 실제 이야기를 그린 정치 스릴러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영화 ‘오피셜 시크릿’의 메인 포스터는 키이라 나이틀리의 굳은 결의가 돋보이는 표정 위로 강렬한 카피가 펼쳐져 시선을 고정시킨다. 먼저 ‘정의를 위한 국가기밀 폭로’라는 카피는 국민들이 믿고 있던 국가의 추악한 민낯이 드러날 것을 암시하며 포스터 속 영화 인물들이 폭로할 국가기밀이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 ‘유죄인가 무죄인가’라는 의미심장한 질문의 카피는 정의를 위해 국가를 배신한 이들에게 닥쳐올 고난을 예기함은 물론, 관객들에게 윤리적인 고민을 던지며 이야기에 대한 흥미를 배가시킨다. 여기에 키이라 나이틀리의 양옆을 지키고 있는 명배우 랄프 파인즈, 맷 스미스가 주인공들의 정의로운 의지에 무게감을 실어주며 웰메이드 정치 스릴러 영화의 탄생을 예고한다.

‘캐리비안의 해적’ ‘비긴 어게인’ ‘호두까기 인형과 4개의 왕국’ ‘콜레트’ 등으로 판타지와 시대극을 오가며 다채로운 모습을 보였던 키이라 나이틀리가 영화 ‘오피셜 시크릿’을 통해 진실을 폭로한 영국 정보부 요원 캐서린 건으로 돌아왔다.

아울러 ‘해리포터’ 시리즈와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로 친숙한 배우 랄프 파인즈, 인기 영국 드라마 ‘닥터 후’의 맷 스미스, 그리고 매튜 구드까지 합세한 영국 명품 배우 패키지 캐스팅은 ‘오피셜 시크릿’ 배우진의 훌륭한 연기합을 예고하며 관람 욕구를 자극한다.

여기에 ‘엑스맨의 탄생: 울버린’ ‘아이 인 더 스카이’로 상업성과 예술성을 모두 갖추며 평단과 관객의 호평을 한 몸에 받았던 개빈 후드 감독과 ‘킹스맨’으로 국내에서 두터운 팬층을 가지고 있는 콜린 퍼스가 제작에 참여, ‘월드워Z’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킬링 디어’의 초호화 제작진까지 합류해 전 세계를 놀라게 한 폭로 실화를 바탕으로 남다른 극적 긴장감을 선사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충격적인 폭로 실화 속 내부고발자 캐서린 건으로 분한 키이라 나이틀리와 연기파 배우들의 화려한 캐스팅, 초호화 제작진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정치 스릴러 ‘오피셜 시크릿’은 오는 11월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오피셜 시크릿’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오피셜 시크릿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