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국, 교통사고로 입건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
2019. 11.04(월) 14:15
방탄소년단 정국
방탄소년단 정국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본명 전정국·22)이 교통사고를 일으켜 경찰 조사를 받았다.

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방탄소년단 정국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정국은 지난 2일 용산구 한남동의 한 거리에서 자신의 벤츠 차량을 몰다가 교통법규를 위반해 운행하던 중 지나던 택시와 부딪힌 것으로 알려졌다.

정국과 택시 차량 운전자는 이 사고로 타박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며,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탄소년단 | 방탄소년단 정국 | 정국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