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이동원X백종원 쌍두마차 ‘수목 예능존’ 형성
2019. 11.05(화) 12:28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백종원 맛남의 광장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백종원 맛남의 광장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SBS가 12월 4일부터 수, 목요일 밤 10시 대에 신규 프로그램을 편성한다.

SBS는 5일 신규 편성안을 발표했다.

SBS는 앞서 올해 여름 시즌 월화 예능 ‘리틀 포레스트’를 편성해 파격 편성을 시도했다. 이어 겨울 시즌에는 수, 목요일 밤 10시 대에 신규 프로그램인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와 ‘맛남의 광장’을 편성해 장르 차별화를 꾀한다. 수목드라마는 ‘시크릿 부티크’ 이후 준비 기간을 뒀다가 2020년 상반기에 이어갈 예정이다.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12월 4일 수요일 밤 10시에는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가 첫선을 보인다. 배우 이동욱이 단독 진행하는 SBS 정통 토크쇼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는 집중력이 높은 1:1 원맨 토크쇼를 기본으로 최신 트렌드 요소를 가미한 셀럽 토크쇼다. 출연자의 상황 및 주제와 관련된 장소에서 진행되며, 게스트의 관심사에 집중할 예정이다.

첫 번째 게스트로는 드라마 ‘도깨비’에서 환상 호흡을 보여준 공유가 출연할 것으로 확정돼 두 사람의 재회가 큰 관심을 모은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맛남의 광장’

지난 9월 추석 파일럿에서 공익성과 화제성 두 마리의 토끼를 잡은 ‘맛남의 광장’이 12월 5일 목요일 밤 10시에 정규 프로그램으로 돌아온다. ‘맛남의 광장’은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신메뉴를 개발해 휴게소, 공항, 철도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만남의 장소에서 판매하는 과정을 담아내는 프로그램이다. 백종원을 필두로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까지 네 남자가 새로운 ‘맛남의 광장’을 이끌어 나간다.

‘맛남의 광장’은 단순히 음식을 개발해 판매하는 것으로 그치지 않고 지역 특산물의 소비 촉진과 인식 개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잦은 태풍으로 힘들어하는 농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시청자들에게는 국산 식재료의 힘을 알려주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맛남의 광장 | 백종원 | 이동욱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