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경찰, 오늘(5일) CJ ENM 사옥 추가 압수수색" [공식입장]
2019. 11.05(화) 17:11
'프로듀스 X 101' 제작진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생방송 투표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엠넷을 상대로 경찰이 추가 압수수색에 돌입했다.

엠넷 관계자는 5일 티브이데일리에 "오늘(5일) 경찰이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CJ ENM 사옥을 추가적으로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다만 해당 관계자는 "상세한 내용에 대해서는 알지 못 한다"며 말을 아꼈다.

CJ ENM을 비롯해 조작 의혹에 연루된 연예기획사도 이날 함께 압수수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7월 엠넷 예능프로그램 '프로듀스 X 101' 생방송 투표 조작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엠넷은 직접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고, 경찰은 '프로듀스 X 101'의 일부 제작진, 관련 기획사 관계자 등을 입건했다. 이후 CJ ENM,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등에 대한 압수수색도 진행됐다.

이날 오전에는 안준영 PD를 포함한 '프로듀스 X 101' 제작진, 출연자 기획사 관계자 등이 구속영장실질심사를 받았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용범 | 안준영 | 프로듀스 X 101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