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엠, 래핑 항공기 공개…글로벌 인기 입증
2019. 11.06(수) 14:42
슈퍼엠
슈퍼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그룹 슈퍼엠(SuperM)이 한 항공사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한다.

슈퍼엠은 6일 오전 서울 대한항공 본사에서 글로벌 앰버서더로 위촉되었으며, 슈퍼엠의 모습으로 래핑된 항공기도 함께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앞서 슈퍼엠은 뮤직비디오 형식으로 제작된 해당 항공사의 새로운 기내 안전비디오 주인공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슈퍼엠이 부른 프로젝트송 ‘렛츠 고 에브리웨어(Let’s go everywhere)’도 18일 음원 공개될 예정이어서 높은 관심을 얻을 전망이다.

슈퍼엠은 아시아 가수 데뷔 앨범 사상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 ‘빌보드 200’ 1위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다. 슈퍼엠은 11일부터 미국 텍사스를 시작으로, 시카고, 뉴욕, 로스앤젤레스, 시애틀, 캐나다 밴쿠버 등 북미 주요 도시에서 첫 미니앨범을 소개하며 팬들과 소통하는 ‘위 아 더 퓨처 라이브(We Are The Future Live)’ 공연을 개최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uperM | 슈퍼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