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년만의 영화, 이영애 “나이는 계산하지 마시길” (연예가중계)
2019. 11.08(금) 21:02
이영애 연예가중계
이영애 연예가중계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연예가중계’ 이영애가 재치 있는 인터뷰로 눈길을 끌었다.

8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영화 ‘나를 찾아줘’(감독 김승우)의 배우 이영애, 유재명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리포터 김태진은 “14년 만에 충무로로 돌아왔다”며 “‘친절한 금자씨’ 이후 14년 만의 복귀작”이라고 이야기했다.

그러자 이영애는 “굳이 그걸 강조하셔서 민망하다”라고 웃으며 “절대 나이를 계산하지 마시고요”라고 강조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이영애는 “그것보다도 그냥 오랜만에 찾아뵀으니 영화를 꼭 찾아주셔야 한다”고 말했다.

또 이영애는 “그동안 독립영화도 했고, 드라마도 했다. 영화로는 오랜만에 찾아뵙게 돼 저도 많이 설렌다”고 복귀 소감을 덧붙였다.

이에 이영애 나이에도 관심이 모였다. 그는 1971년생으로, 올해 나이 마흔아홉 살이다.

한편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다. 27일 개봉.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연예가중계’]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를 찾아줘 | 이영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