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치미' 추혜선 의원 "시댁은 종갓집, 남편은 종손"
2019. 11.09(토) 23:02
동치미 추혜선 박주현 박경미 김현아
동치미 추혜선 박주현 박경미 김현아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동치미' 추혜선 의원이 시댁에 대해 이야기했다.

9일 밤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동치미'에서는 국회의원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추혜선 박주현 박경미 김현아 의원이 출연해 '가족이 상전이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추혜선 의원은 '가족이 상전이다'라는 주제에 대해 어려워했다. 이에 추혜선은 "저희 시댁이 종갓집이고 남편이 종손이다"라고 했다.

이어 추혜선 의원은 "집안 어른들이 이 방송을 보고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추혜선 의원은 "어머니, 오늘 제가 이야기하다가 아드님에게 흠집이 나더라도 너그러이 봐달라"고 시어머니에게 영상편지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N '동치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동치미 | 추혜선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