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V 페라리’ IMAX-스크린 X 개봉 확정 ‘더 크고 강렬하게’
2019. 11.12(화) 17:29
포드 V 페라리 맷 데이먼 크리스찬 베일
포드 V 페라리 맷 데이먼 크리스찬 베일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포드 V 페라리’가 IMAX와 스크린 X 개봉을 확정했다.

‘포드 V 페라리’(감독 제임스 맨골드·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는 IMAX와 스크린 X 개봉을 확정하며 맷 데이먼과 크리스찬 베일의 불꽃 케미가 담긴 워킹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드 V 페라리’의 IMAX와 스크린X 개봉 확정은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 장면은 물론 스펙터클한 비주얼과 사운드를 더욱 생생하게 즐기고 싶어하는 예비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충족시킨다. 압도적인 스케일의 IMAX 스크린과 좌우까지 270도 3면으로 펼쳐진 스크린X 화면으로 즐기는 ‘포드 V 페라리’는 차원을 넘어선 극강의 몰입감을 선사하며 극장에서 느낄 수 있는 최대치의 전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함께 공개된 워킹 포스터에서는 르망 24시간 레이스 경기장을 배경으로 걷고 있는 맷 데이먼과 크리스찬 베일의 케미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헬멧을 손에 든 레이서 ‘켄 마일스’(크리스찬 베일)와 그 옆에서 주머니에 손을 넣은 채 어딘가를 응시하는 엔지니어 ‘캐롤 셸비’(맷 데이먼)의 모습에서는 불가능에 가까워 보이는 경기를 앞둔 두 남자의 긴장감이 느껴진다.

또한 옆으로 보이는 레이싱카와 사람들로 꽉 차있는 경기장 관중석은 일명 ‘지옥의 레이스’라 불리는 르망 24시간 레이스의 모습을 한눈에 보여주며 현장감을 더한다.

여기에 “불가능을 즐기는 두 남자를 주목하라!”라는 카피는 두 사람이 헤쳐나갈 고난과 그 과정에서 보여줄 우정과 의리를 기대하게 한다.

영화는 오는 12월 5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포드 V 페라리’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멧 데이먼 | 크리스찬 베일 | 포드 V 페라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