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희에게' 김희애 "김소혜, 앞으로도 함께 연기한다면 영광" (컬투쇼)
2019. 11.13(수) 14:30
컬투쇼
컬투쇼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컬투쇼'에서 배우 김희애가 김소혜를 칭찬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영화 '윤희에게'(감독 임대형·배급사 리틀빅픽처스)의 배우 김소혜, 김희애가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가수 솔비가 스페셜 DJ로 나섰다.

김소혜는 "김희애 선배가 칭찬을 많이 해 줬다. 무척 감사했다"며 "칭찬해주시는 메시지를 캡처해뒀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김소혜는 "선배가 저를 두고 '차세대를 이끌 배우다. 딸이었으면 좋겠다'고 칭찬을 해주시더라"며 쑥스러워했다.

그러자 김희애는 김소혜를 두고 "여러분이 보시기에도 씩씩하지 않냐"며 "연기도 씩씩했고 잘하더라. 앞으로도 함께 연기를 한다면 영광스러울 것 같다"고 극찬했다.

14일 개봉하는 '윤희에게'는 우연히 한 통의 편지를 받은 윤희(김희애)가 잊고 지냈던 첫사랑의 비밀스러운 기억을 찾아 졸업을 앞둔 딸 새봄(김소혜)과 함께 눈이 가득 쌓인 도시로 여행을 떠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김희애는 첫사랑을 찾아 떠나는 윤희를, 김소혜는 윤희의 딸 새봄을 연기한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소혜 | 김희애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