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던 "현아와 열애 인정 후 슬럼프, 무서웠다" [TV온에어]
2019. 11.14(목) 06:40
라디오스타 장성규 솔비 던(DAWN) 김용명
라디오스타 장성규 솔비 던(DAWN) 김용명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라디오스타' 던이 현아와 공개 열애에 대해 이야기했다.

13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장성규 솔비 던(DAWN) 김용명이 출연하는 '투머치 피플'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던은 "현아와 처음 사귈 때에는 제가 연습생이어서 숨길 수 밖에 없었다. 잘 숨겼어야 했는데 숨기지를 못했다"고 했다.

이어 던은 "팬들 입장에서는 상처를 받았을 거다"면서 "아니라고 하기에는 두 번 거짓말을 한 셈이 되지 않나. 더이상 속이기 싫어서 인정하게 됐다"고 했다.

던은 현아와 열애 인정 후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했다. 던은 "저는 워낙 낙천적이다. 현아랑 싸우다가도 뒤돌면 까먹는다. 악플을 봐도 감흥이 없다. 웃어 넘긴다"면서 "그 당시에는 제가 보는 전부인 팬들이 돌아섰다는 생각에 힘들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던은 "모든 걸 잃은 기분"이라면서 "밖에 나가기 무서웠다"고 했다.

열애를 인정한 뒤 던과 현아는 개인 SNS를 통해 서로에 대한 애정을 가감없이 드러내 화제가 됐다.

던은 그 SNS 활동으로 슬럼프를 이겨냈다고 했다. 던은 "원래 SNS를 안 했는데 팬들을 위해 시작했다. 그걸로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많아진 것 같아서 극복하게 됐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라디오스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 라디오스타 | 현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