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욱 아나운서, 최민환♥율희에 쌍둥이 육아조언 (살림남2) [TV온에어]
2019. 11.14(목) 06:50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김승현 여자친구 알토란 작가 열애 딸 수빈 아버지 어머니 김승환 최민환 율희 둘째 임신 재율 팝핀현준 박애리 어머니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김승현 여자친구 알토란 작가 열애 딸 수빈 아버지 어머니 김승환 최민환 율희 둘째 임신 재율 팝핀현준 박애리 어머니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율희와 최민환이 쌍둥이 육아 체험에 나섰다.

13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FT아일랜드 최민환과 라붐 전 멤버 율희와 아들 재율과 쌍둥이 아빠 김현욱 아나운서, 최근 여자친구인 MBN ‘알토란’ 작가와의 결혼을 공표한 김승현과 딸 수빈 등 가족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민환 율희 부부는 김현욱 아나운서의 집에 재율을 데리고 들렀다. 늦은 나이에 쌍둥이를 낳은 김현욱은 쌍둥이를 돌보는 법을 부부에게 전수했다.

한 바탕 전쟁을 치른 후 김현욱은 최민환에게 “나는 너무 늙어서 아이를 낳으니까 힘든 게 있다. 젊을 때 낳았으면 더 잘 봐줬을텐데.. 그런 생각도 든다”고 운을 땠다.

김현욱은 “육아 비용도 무시 못한다. 쌍둥이의 경우엔 모든 비용이 2배다. 물려 입는 것도 사실상 불가능하잖냐”라며 현실적 고민을 토로했다.

김현욱은 “특히 기저귀만 해도 둘 분량이니까 300개씩 금방 쓴다”라고 말했고, 최민환은 “그렇다”라며 가장으로서의 무게감에 동조해 눈길을 모았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살림하는 남자들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살림남2 | 율희 | 최민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