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이엘리야 "이정재 '즐거웠냐' 한 마디에 감동"
2019. 11.15(금) 00:26
해피투게더4, 이엘리야
해피투게더4, 이엘리야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해피투게더4'에서 배우 이엘리야가 선배 이정재와의 일화를 밝혔다.

14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실검꽃 필 무렵'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이엘리야, 허정민, 송진우, 가수 솔라(마마무), 코미디언 정성호가 출연했다. 스페셜 MC로는 홍진경이 나섰다.

이엘리야는 최근 시즌1을 마치고 시즌2 방송을 시작한 JTBC 드라마 '보좌관'에 출연 중이다. 이엘리야는 이날 방송에서 '보좌관'에 함께 출연했던 이정재와의 일화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엘리야는 "(이정재가) 종방연 때 '즐거웠냐'고 한 마디 물어보시더라"며 "그동안 내가 연기했던 인물들이 감정 소모도 많고 무거운 캐릭터들이 많았다. 어려운 부분이 많았다. 그러다보니 늘 어떻게 즐겁게 연기할 수 있는 지에 대한 고민이 많았다"고 말했다.

이엘리야는 "그런데 (이정재) 선배님이 그런 질문을 딱 하시니까 속마음을 들킨 기분이었다. 선배님이 핵심을 딱 짚으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선배님이 '즐거우면 됐다. 즐겁게 했으면 됐다'고 말씀해주셔서 감동했다"고 말했다.

또한 이엘리야는 "대신 이렇게 예능에 출연하면 정말 너무 재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엘리야 | 이정재 | 해피투게더4
싸이월드공감